본문 바로가기

로고

사이트맵

보도자료 센터소식 보도자료

충남도자원봉사센터 폭우 피해 복구활동에 자원봉사자 역량 결집

작성일20-08-12 10:00 조회수 148 회

관련링크

본문

a68d1a821139f6fde794c88291bc829b_1597194025_7578.png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청남도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성순)와 15개 시군자원봉사센터는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하자 재난대응 자원봉사종합상황실과 현장자원봉사센터로 운영을 전환하면서 피해 복구활동에 자원봉사자 역량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피해 정도가 심한 천안시, 아산시, 예산군 지역을 중심으로 자원봉사자를 집중 투입해 침수주택 토사 제거, 생활 가전 정리, 세탁지원, 피해민 급식 지원, 도로 및 상가 물청소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11일 현재 5천491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복구활동에 참여한 것으로 파악된다.

자원봉사종합상황실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충남도자원봉사센터는 중앙센터, 타시도 광역자원봉사센터와의 자원봉사 협력 체계를 유지하며 자원연계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7일에는 수원시자원봉사센터의 지원 물자인 장화 300컬레, 생수 1천500개를 피해지역으로 전달했고,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으로부터 지원받은 K워터(생수) 6천개를 현장자원봉사센터로 제공했다. 8일과 9일에는 삼성전자 수원사업장 사회공헌단과 대한적십자사(본사)와의 후원 연계를 통해 도시락 450개를 지원받아 천안시 수신면에서 피해복구 활동에 나선 봉사자들에게 제공했다.

특히 폭우 피해복구에 참여하는 자원봉사자의 안전 확보와 코로나19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마스크, 손소독제, 장갑 등을 현장에 비치하고, 자원봉사종합보험 관리 업무 지원을 통해 안전사고 발생에 대응하고 있다.

폭우로 인한 지역별 피해조사 이후 대규모 자원봉사자의 투입에 대비해 대구, 경북, 전북, 인천 등 타 시도자원봉사센터와 협력 연계로 밥차와 세탁차량, 도배·장판 전문봉사팀 등의 지원 협조를 받아 신속한 복구활동을펼칠 예정이다.

센터는 마스크 1천장, 코팅장갑 3천장, 고무장갑 150장, 장화 350컬레, 생수 6천개 등을 준비하여 피해지역(천안, 아산, 예산) 현장 자원봉사활동을 지원했다.

출처 : 충청매일(http://www.ccdn.co.kr)